마마무, 8月 데뷔 후 첫 부산 단독콘서트 개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마마무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RBW

마마무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RBW

걸그룹 마마무가 데뷔 후 처음으로 부산에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마마무는 오는 8월 19일부터 20일까지 이틀간 부산 KBS 부산홀에서 단독 콘서트 ‘2017 마마무 콘서트-무지컬(MOOSICAL) 커튼콜 in 부산’을 열고 부산 팬들과 만난다.

오는 7월 14일 오후 8시 팬클럽을 대상 선예매를 시작으로 7월 17일 오후 8시부터는 일반 예매가 오픈되며 콘서트 티켓을 구하기 위한 치열한 티켓 전쟁이 예상된다.

두 번의 단독 콘서트 전석 매진시키며 음원뿐만 아니라 티켓파워까지 겸비한 마마무는 이번에 데뷔 후 처음으로 부산에서 단독 콘서트를 갖는다.

앞서 마마무는 지난 3월 서울 올림픽홀에서 열린 ‘2017 MAMAMOO CONCERT Curtain Call’을 예매 시작 1분 만에 전석 매진을 기록, 성공적으로 마쳤다.

소속사 RBW 측은 “마마무의 부산 콘서트는 그간 지방 공연 개최에 대한 팬들의 문의가 쇄도했고, 성원에 보답하고자 부산에서의 콘서트 개최를 확정했다. 오랜 시간동안 기다려주신 부산 팬들을 위한 깜짝 선물 같은 공연으로, 마마무와 시원한 여름나기를 바라면서 풍성한 레퍼토리를 준비했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마마무의 이번 부산 단독콘서트 ‘무지컬 커튼콜 in 부산’은 기존의 다채로운 레퍼토리와 화러한 퍼포먼스, 대규모 라이브 밴드 등이 어우러진 한 편의 뮤지컬을 연상하게 하는 다양한 무대를 선사할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