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어야 사는 남자’ 최민수, 티저 포스터 공개… ‘민수르 변신’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죽어야 사는 남자'

사진=MBC ‘죽어야 사는 남자’

‘죽어야 사는 남자’ 최민수가 ‘민수르’로 분해 사막에 서있는 모습이 담긴 티저 포스터가 공개돼 관심을 모은다.

오는 7월 19일 첫 방송 되는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죽어야 사는 남자'(연출 고동선, 극본 김선희)는 만수르와 같은 삶을 누리던 왕국의 백작이 딸을 찾기 위해 한국에 도착하면서 벌어지는 과정을 그린 코믹 가족 휴먼 드라마다.

최민수는 극중 1970년대 후반 중동으로 건너가 작은 왕국의 ‘사이드 파드 알리’ 백작이 된 장달구역을 맡았다. 한국판 만수르로 분하기 위해 최민수는 연기 스타일 뿐 아니라 외모까지 완벽 변신을 꾀해 벌써부터 드라마에 대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에서 최민수는 석유 재벌 캐럭터에 걸맞는 스타일을 한 채 우아하면서도 고고한 품위를 자랑하며 거대한 사막 위에 서있다. 하늘, 태양 혹은 ‘죽어야 사는 남자’ 드라마 제목을 향해 디테일 가득 뻗은 손가락이 아련한 연민과 동시에 알 수 없는 웃음을 유발한다.

티저 포스터는 흔히 볼 수 없는 사막 배경에서 최민수가 왜 ‘민수르’로 변화했는지, 웃기면서도 슬픈 표정은 무엇 때문인지 궁금증을 자아내어 ‘죽어야 사는 남자’에 대한 기대를 한껏 끌어올린다.

한편, ‘죽어야 사는 남자’는 오는 7월 19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