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상큼한 서머퀸이 온다..7월 9일 컴백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걸그룹 레드벨벳이 새 미니음반 ‘더 레드 서머(The Red Summer’)로 컴백한다.

레드벨벳은 오는 7월 9일 타이틀 곡 ‘빨간 맛(Red Flavor)’을 비롯한 총 5곡이 수록된 새 음반의 전곡 음원을 공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그간 특유의 상큼발랄한 매력과 밝은 에너지로 많은 사랑을 받아 ‘대세’ 걸그룹으로 자리매김한 만큼, 이번 음반을 통해 보여줄 새 음악과 무대에 기대가 모아진다.

또 레드벨벳은 지난 2월 발표한 네 번째 미니음반 ‘Rookie’로 국내 음반 차트 1위, 음악 방송 9관왕, 미국 빌보드 월드 음반 차트 1위, 아이튠즈 종합 음반 차트 전 세계 8개 지역 1위, 중국 샤미뮤직 한국 음악 차트 1위를 차지하는 등 인기를 얻었다. 지난 28일 발표된 가온차트 상반기(1월 1일~6월 17일) 디지털 차트 누적 순위 7위에 올랐음은 물론 현재까지도 음원 차트에서 롱런 행진을 펼치고 있어, 올 여름을 뜨겁게 달굴 새로운 ‘서머퀸’의 컴백에 이목이 집중될 전망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