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서장훈, 슬램덩크 채치수로 변신… ‘싱크로율 100%’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아는 형님'

사진=JTBC ‘아는 형님’

‘언니쓰’의 두 멤버 한채영과 공민지가 ‘아는 형님’에 출연해 슬램덩크 콩트에 도전한다.

오는 7월 1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한채영과 공민지가 출연한다. 이날 공민지는 ‘춤꾼’답게 화려한 무대를 선보여 형님들을 놀라게 했고, 한채영 역시 ‘언니쓰’ 활동을 통해 갈고닦은 독특한 댄스 세계를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슬램덩크’ 콘셉트의 콩트가 진행된다. 형님들은 강백호, 채치수, 정대만 등 슬램덩크 속 주인공들로 변신했다. 특히 국가대표 농구선수 출신 서장훈은 채치수와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했다.

그러나 사투리 쓰는 강백호, 바보로 변해버린 서태웅 등 원작을 망가뜨리는 캐릭터들도 생겨 원작 팬들에게는 황당한 웃음을 안기기도 했다. 한채영과 공민지는 농구부의 매니저로 변신해, 선수 역할을 맡은 형님들과 찰떡 호흡을 자랑했다. 또 이들은 뜻밖의 농구 실력까지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한편, ‘아는 형님’은 오는 7월 1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