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떠나요 둘이서’ 김민경, 서우와 우정여행 떠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김민경(왼쪽), 서우 / 사진제공=JDB 엔터테인먼트

김민경(왼쪽), 서우 / 사진제공=JDB 엔터테인먼트

방송인 김민경이 절친한 친구인 배우 서우와 ‘먹방’ 여행을 떠난다.

김민경은 SBS Plus ‘떠나요 둘이서’에서 여름철 휴양의 도시 부산으로 떠난다. ‘먹방’ 여행을 예고,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고조 시키고 있다. 오는 7월 1일과 8일, 15일 총 3회에 걸쳐 방송 예정이다.

‘떠나요 둘이서’는 친구 섭외부터 여행지, 일정까지 절친한 두 사람이 모든 걸 직접 계획하고 준비해서 떠나는 신개념 여행 버라이어티로, 김민경과 서우는 세 번째 주인공으로 나서 여자들만의 알찬 여행기를 보여준다.

이날 방송에서는 맛깔스러운 부산의 음식들과 쉴 틈 없이 이어지는 그들의 위장폭격 먹방은 보는 이들의 침샘을 자극할 예정이다. 특히 먹방에 한 일가견이 있는 그녀이기에 이번 여행은 벌써부터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는 상황이다.

뿐만 아니라 촬영 도중 갑자기 닥친 위급 사항 때문에 촬영중단 위기에 놓일 뻔 했다고 전해져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이어서 촬영을 마친 김민경은 “시작에 앞서 둘이서 가는 첫 여행이라 무엇을 해야 재미있고 좋은 추억이 될 수 있는 여행을 만들 수 있을까라는 고민을 많이 했는데, 부산에 도착한 순간 모든 걱정들이 잊혀졌다. 특별한 무언가를 하지 않아도 둘이 함께 한 순간들이 쌓여 기억에 남을 추억이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