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대천왕’ 나인뮤지스 경리 “몸매 관리? 별로 신경 안 써”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3대천왕'

/사진=SBS ‘3대천왕’

‘백종원의 3대천왕’ 나인뮤지스 경리가 몸매 관리 신경을 안 쓴다고 밝혔다.

30일 방송될 SBS ‘백종원의 3대 천왕’에서는 다양한 소고기 요리가 소개되는 ‘소 한 마리’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데뷔 10년차 아이돌’ FT아일랜드 이홍기, 최종훈과 나인뮤지스 경리, 가수 박재정이 함께 했다.

네 사람은 ‘소 한 마리 특집’ 인만큼 각자 소고기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뽐냈다. 이홍기는 “지인을 통해 판매하지 않는 은밀한 소 부위까지 먹어봤다”며 ‘소고기 덕후’임을 인증했다. 이어 “‘백종원의 3대천왕’의 소문을 듣고, 하루 종일 굶고 왔다“며 먹방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워너비 몸매’로 손꼽히는 경리는 “스케줄이 끝나고 나면 나에게 주는 선물의 의미로 소고기를 즐겨먹는다”면서 “사실 몸매 관리에 별로 신경 쓰지 않는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하지만 MC들의 원성이 이어지자 “먹고 싶은 것을 먹는 대신 운동을 열심히 한다”고 수습한 뒤 “소고기라면 등심, 안심 가리지 않고 모든 부위를 다 좋아한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반면 박재정은 “사실 소에 대해 잘 모른다”며 “오늘 그 동안 못 먹어 본 소고기를 먹겠다”는 남다른 각오를 전하기도 했으나 뜻밖의 ‘먹방 시련’이 이어져 모두의 안쓰러움을 자아냈다.

한편 이 날 녹화에서는 MC 김준현이 ‘한우 보섭살 스테이크’ 굽기에 나섰다. 고기 굽기의 명인으로 유명한 김준현은 뜨겁게 달군 팬에 두툼한 스테이크를 구우며 예사롭지 않은 스킬을 뽐냈지만, 이홍기의 예상치 못한 귀여운 일격을 당했다.

이홍기는 김준현의 능숙한 솜씨에 “이제 결혼 준비 되신 거냐?”라며 ‘싱글남’으로 착각했고, 김준현은 “나는 아들이 있다. 내가 미안하다. 축가를 너한테 부탁했어야 했는데”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소고기를 사랑하는 ‘고기러버’들과 함께 하는 ‘백종원의 3대 천왕’은 30일 오후 11시 2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