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우, 킹엔터와 전속계약 체결…고소영·김아중과 한솥밥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조준원기자wizard333@

/사진=조준원기자wizard333@

배우 김강우가 킹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킹엔터테인먼트는 29일 “김강우가 킹엔터테인먼트와 깊은 인연을 바탕으로 한식구가 됐다”고 밝혔다.

과거 소속사에서 함께 지냈던 박영민 대표와의 오래된 인연이 전속계약으로까지 이어진 것.

김강우는 영화 ‘해안선’으로 데뷔 후 ‘식객’ ‘마린보이’ ‘돈의 맛’ ‘간신’ ‘실종느와르 M’ ‘굿바이 미스터 블랙’ 등의 다양한 작품에서 주연으로 활약하며 연기파 배우로 인정받았다. 또한 최근 종영한 tvN ‘써클’에서 김준혁 역으로 출연하며 호평을 이끌어 냈다.

킹엔터테인먼트는 “김강우와 믿음과 신뢰로 다져진 깊은 인연을 계속 이어갈 수 있게 되어 무척 기쁘다. 다방면에서 더욱 활발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앞으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고,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강우와 전속계약을 맺은 킹엔터테인먼트에는 고소영 김아중 박상욱 서예지 이소연 남이안 윤종석 등이 소속돼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