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日 데뷔부터 오리콘차트 2위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트와이스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트와이스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가 일본 데뷔앨범으로 오리콘차트 2위에 올랐다.

28일 공개된 트와이스의 일본 데뷔 베스트앨범 ‘#트와이스(#TWICE)’는 27일자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에서 4만 6,871장의 판매고를 기록하며 2위를 차지했다. 일본 대표 기획사 쟈니스 소속의 인기 남성그룹 칸쟈니8에 이은 성적으로, 트와이스는 일본 데뷔전부터 받았던 기대를 현실로 만들고 있다.

앞서 ‘#트와이스’는 공개와 함께 일본 아이튠즈 앨범차트 1위를 차지했다. 일본은 물론 홍콩, 인도네시아, 마카오, 말레이시아, 페루, 싱가포르, 타이완, 태국 등 9개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도 정상에 올라 ‘K팝 대표 걸그룹’의 위상을 증명했다. 일본 라인뮤직 차트에서도 ‘TT’, 우아하게(OOH-AHH하게)’, ‘치어 업(CHEER UP)’, ‘낙낙(KNOCK KNOCK)’, ‘시그널(SIGNAL)’의 일본어 버전이 1위부터 5위까지 줄세우기에 성공했다.

이번 앨범에는 트와이스의 대표 히트곡들인 ‘우아하게’, ‘치어 업’, ‘TT’, ‘낙낙’, ‘시그널’의 일본어 및 한국어 버전 등 총10트랙이 수록됐다.

일본 데뷔의 성공적인 출발을 알린 트와이스는 30일 일본 대표 음악프로그램인 TV 아사히 ‘뮤직스테이션’ (이하 엠스테)에 출연한다. 일본에서 데뷔앨범을 발표한지 사흘만에 ‘엠스테’에 입성하게 되는 파격적인 행보로 현지팬들에게 트와이스만의 상큼, 발랄한 매력을 뽐낼 예정이다.

이어 7월 2일에는 데뷔 쇼케이스로써는 이례적으로 1만명 규모의 아레나 공연장인 도쿄 체육관에서 쇼케이스 ‘트와이스 데뷔 쇼케이스 터치다운 인 재팬(TWICE DEBUT SHOWCASE Touchdown in JAPAN)’을 개최한다. 당초 1회였지만 현지팬들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1회를 더 추가했다. 이에 대해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티켓 응모 인원이 쇄도해 2일 오후 3시와 6시, 2차례 쇼케이스를 열기로 했다”고 밝혔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