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태우 “승부욕 강한 신화·god, 계속 대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

“신화와 대결을 많이 했다.”

그룹 god 김태우의 말이다.

김태우는 28일 오후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 스타’에서 “과거 방송에서 유독 신화, god의 대결을 많이 진행했다”고 회상했다.

그는 “god와 신화 멤버들 모두 승부욕이 강해서 대결을 열심히 했다”며 해병대 체험부터 스카이다이빙까지 소화한 일화를 공개했다.

전진 역시 “그때 왜 스카이다이빙을 했는지 모르겠다”고 웃었다.

이날 ‘라디오 스타’는 ‘국민 오빠’ 특집으로 꾸며져 김태우, 전진, 박준형, 송백경 등이 출연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