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준형, 김태우와 사돈 맺기 거부? ‘딸바보 인증’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사진=MBC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god 박준형이 멤버 김태우와의 사돈 맺기를 강력하게 거부했다.

28일 방송될 MBC ‘라디오스타’는 ‘국민오빠님, 내 마음 속에 저장!’ 특집으로 god 박준형-김태우-원타임 송백경-신화 전진이 게스트로 참여했으며, 샤이니 키가 네 번째 스페셜 MC로 김국진-윤종신-김구라와 호흡을 맞췄다.

박준형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딸을 품에 안게 된 소감을 밝혔다. 그는 최근 첫 아이를 얻으며 god에서 김태우에 이어 두 번째로 ‘아빠’가 됐다. 김태우는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이날 박준형은 김태우와 절대 사돈을 맺을 수 없다고 밝히며 김태우를 당황 시켰다. 그는 눈에 흙이 들어가도 절대 안된다는 말과 함께 “왜냐하면 생각을 해보세요”라며 이유를 공개했고, 이를 듣던 MC들은 묘하게 설득을 당했다는 후문이다.

하지만 김태우는 “전 괜찮습니다”라고 고백하며 쿨하게 사돈 맺기를 승낙했고, 이에 박준형은 깜짝 놀라며 “나 나쁜 놈 되잖아”라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한 박준형-김태우는 환상의 ‘아웅다웅’ 케미스트리로 훈훈함을 자아냈는데, 김태우는 어려웠던 시절 자신에게 햄버거를 양보한 박준형에게 고마움을 전하는 등 각종 에피소드를 대방출한 것으로 전해져 더욱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28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