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라인] <2011 MAMA> 태연 “‘The Boys’ 새롭게 편곡해 들려드릴 것”

엔터테인먼트 업계에 떠도는 실시간 이슈를 정리하는 DAILY 10의 특별한 타임라인

[타임라인] <2011 MAMA> 태연 “‘The Boys’ 새롭게 편곡해 들려드릴 것”
태연: “‘The Boys’ 새롭게 편곡해 들려드릴 것”
– 소녀시대 태연이 29일 싱가포르 현지에서 열린 아티스트 웰컴 기자간담회에서 한 말. 태연은 이번 시상식에서 준비한 무대에 대해 “‘The Boys’를 새롭게 편곡해 준비했다. 더욱 신나고 경쾌한 무대라서 보시는 분들도 재밌게 즐길 수 있을 것 같다”고 설명했다. 또한 유리는 “이번 시상식이 여러 나라에 생방송된다고 들었다. 그만큼 많은 분들과 음악으로 소통할 수 있는 기회인 것 같아 기쁘다”고 참가 소감을 전했다. 소녀시대는 경쟁부문 중 여자 그룹상,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여자그룹 부문에 올랐다.

[타임라인] <2011 MAMA> 태연 “‘The Boys’ 새롭게 편곡해 들려드릴 것”
이특 : “무대를 통해 ‘세계 속의 평화’를 말하겠다”
– 슈퍼주니어 이특이 29일 싱가포르 현지에서 열린 아티스트 웰컴 기자간담회에서 한 말. 이특은 “가 세계 각국에 생방송된다고 알고 있다. 이번에 슈퍼주니어는 ‘만약 이 세상에 음악이 존재하지 않는다면, 아무도 음악을 듣지 못하게 된다면’이라는 가제로 멋진 퍼포먼스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이어 “예전 유튜브에서 수 백 명이 ‘Sorry, Sorry’ 춤을 함께 추는 것을 봤다. 그 모습처럼 우리 무대를 통해 ‘세계 속의 평화’를 말하겠다”고 덧붙였다. 슈퍼주니어는 경쟁부문 중 남자 그룹상,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남자그룹 부문에 올랐다.

[타임라인] <2011 MAMA> 태연 “‘The Boys’ 새롭게 편곡해 들려드릴 것”
CL : “음악이 2NE1의 가장 큰 장점이다”
– 2NE1 CL이 29일 싱가포르 현지에서 열린 아티스트 웰컴 기자간담회에서 한 말. CL은 “가 싱가포르에서 하는 이유는 음악을 함께 즐기기 위해서라고 알고 있다. 그만큼 새로운 무대를 보여줄 수 있는 기회라 너무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시상식에서 소녀시대와 비교해 2NE1의 차별점을 묻는 질문에 “음악이 2NE1의 가장 큰 장점이다”라고 답하기도 했다. 2NE1은 경쟁부문 중 여자 그룹상,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여자그룹, 베스트 보컬 퍼포먼스 그룹 부문에 올랐다.

글. 한여울 기자 six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