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한 가수’ 민철기 PD “강호동, 에너지 넘치는 진행 선보일 것”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수상한 가수'

‘수상한 가수’

‘수상한 가수’의 MC 강호동이 가수로 깜짝 변신했다.

오는 7월 14일 첫방송하는 tvN ‘수상한 가수’의 티저영상에서 강호동이 환상적인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수상한 가수’는 무대 위 인기스타가 무대 뒤 숨은 실력자의 스타 서포터를 자청, 실력자의 복제가수로 완벽 빙의해 치열한 대결을 펼치는 기상천외한 음악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복면가왕’을 기획한 민철기PD가 tvN에서 처음 선보이는 새로운 음악예능으로 방송 전부터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첫 방송에 앞서 공개된 티저영상에서는 강호동이 프로그램의 콘셉트를 한 눈에 보여주는 퍼포먼스로 눈길을 끌고 있다. 턱시도를 차려 입은 강호동은 스탠딩 마이크 앞에 서서 뮤지컬 ‘지킬앤하이드’의 ‘지금 이순간’을 열창하는가 하면, 구성진 트로트까지 완벽 소화했다. 영상 끝에는 강호동 뒤에 숨겨진 실력자가 노래를 하고 있는 모습이 보여지며 강호동이 완벽한 립싱크를 했다는 사실이 밝혀져 웃음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민철기PD는 “음악쇼에서는 만나보기 어려웠던 강호동이 MC를 맡아 에너지 넘치는 진행과 신선한 웃음을 선사할 계획”이라며 “’수상한 가수’는 단지 노래와 무대를 보여주는 쇼가 아니라, 뛰어난 실력을 지녔지만 음지에 머물러 있던 가수들에게 대중 앞에 자신의 노래를 들려줄 수 있는 기회를 주고 그들의 이야기를 전하는 것이 차별화 포인트”라고 전했다.

이어 “MC 강호동이 탁월한 진행능력을 토대로 실력자들의 진솔한 이야기를 끄집어내고, 복제가수의 환상적인 무대를 더욱 빛내줄 것이라 자신한다”고 기대감을 전했다.

‘수상한 가수’에는 이수근·국카스텐 하현우·김형석 등이 연예인 판정단으로 합류해 재미를 더한다. 여기에 박소현·붐·허영지도 첫 방송에 함께 하며 재치 있는 입담을 뽐낼 예정이다. 오는 7월 14일 오후 8시 20분 첫 방송.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