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없는여자’ 오지은, 미스틱과 재계약…”두터운 신뢰 바탕”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오지은 / 사진제공=미스틱

오지은 / 사진제공=미스틱

배우 오지은이 현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이하 미스틱)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미스틱 측은 28일 “오지은이 미스틱과의 두터운 신뢰를 바탕으로 최근 재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오지은이 활발한 연기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든든한 조력자로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오지은은 지난 2013년 미스틱의 배우레이블 ‘미스틱액터스’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며 처음 인연을 맺었으며, 이후 다양한 작품 활동을 통해 소속사와 신뢰를 쌓아온 바 있다. 이번 재계약을 통해 소속사에 대한 의리를 드러낸 오지은은 앞으로 활발한 행보를 펼칠 예정이라고 알려 기대를 더하고 있다.

오지은은 그간 MBC ‘소원을 말해봐’, OCN ‘처용’, KBS ‘광개토태왕’, KBS ‘웃어라 동해야’, KBS ‘수상한 삼형제’, 영화 ‘불신지옥’, ‘멋진 하루’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드는 다수의 작품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여왔다.

특히 최근 KBS 저녁일일드라마 ‘이름 없는 여자'(극본 문은아, 연출 김명욱)로 성공적인 연기 컴백에 나서며 매회 흡인력 넘치는 연기로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