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배우다’ 조타X승준, 격정적인 포옹에 뽀뽀까지? ‘파격 연기’ 예고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K STAR='내가 배우다'

사진=K STAR ‘내가 배우다’

‘내가 배우다’ 표 파격적인 커플 연기가 공개된다.

오늘(27일) 방송 예정인 K STAR 예능프로그램 ‘내가 배우다’에서는 차세대 연기돌이 되기 위한 마지막 빅매치 링 대결에서 레전드급 남남-여여 연기대결을 앞두고 있어 그 어느 때 보다 치열한 승부가 펼쳐질 전망이다.

그동안 ‘내가 배우다’는 연기 빅매치에서 남녀 조합으로 대결을 해왔지만 이번에는 특별한 방법으로 대진 상대 결정될 터. 이에 ‘내가 배우다’ 사상 최초로 남남-여여 케미 대결이 펼쳐지게 된 것.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매드타운 조타와 크나큰 승준이 커플로 만나 격정적인 포옹에 이어 입맞춤까지 넘나드는 파격적인 브로맨스를 선보여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 놨다는 후문.

두 사람의 연기를 본 MC 탁재훈, 조우종은 “두 명 모두 한 치의 양보도 없었다, 몰입해서 봤다”며 감탄을 자아냈고 연기 스승 안혁모 역시 “행동, 표정 연기가 좋아졌고, 예전에 비해 구체적인 감정연기를 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고.

뿐만 아니라 나인뮤지스 금조와 에이프릴 나은은 애절한 연기로 워맨스의 진수를 보여줄 예정. 이에 탁재훈, 조우종, 안혁모는 물론 다른 출연진까지도 경쟁 중이라는 사실도 잊은 채 이들의 절절한 케미스트리에 흠뻑 빠져들었다고 전해 더욱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내가 배우다’ 사상 최초 남남-여여 커플 연기와 파이널 빅매치 최종 우승자는 27일 오후 6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