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 김수현 “무서운 대본, 머릿속에서 떠나지 않았다”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김수현,리얼

배우 김수현이 26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왕십리점에서 열린 영화’리얼'(감독 이사랑,제작 코브픽처스)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김수현이 ‘리얼’을 택한 이유를 밝혔다.

영화 ‘리얼’(감독 이사랑)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26일 오후 서울 성동구 왕십리 CGV에서 김수현·최진리·조우진 그리고 이사랑 감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김수현은 “시나리오를 처음 받았을 때 ‘정말 무서운 대본이 왔구나’라는 생각을 했다. 여태껏 봤던 대본 중에 가장 무서웠다”면서 “머릿속에서 떠나지 않고 잠도 못 잤다. 그래서 도전을 하게 됐다. 많은 분량을 어떻게 소화하고 캐릭터를 어떻게 표현할지 고민을 많이 했다. 많은 공부를 했다”고 밝혔다.

극 중 김수현은 카지노 조직의 보스 장태영과 의문의 투자자 장태영, 데뷔 후 첫 1인 2역을 맡아 열연했다.

‘리얼’은 아시아 최대 규모의 카지노를 둘러싼 두 남자의 거대한 비밀과 음모를 그린 액션 느와르. 오는 28일 개봉.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