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부해’ 이탈리안 셰프 이재훈, 이연복에 중식으로 도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이탈리안 셰프 이재훈이 중식으로 대가 이연복에게 도전장을 내밀었다.

26일 방송될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예능 베테랑 김용만과 먹방여신 이국주가 출연해 냉장고를 공개한다.

이국주는 냉장고 공개 전 “장을 못 본지 오래돼서 누추하다”며 자신 없는 모습을 보였는데 이국주의 우려와는 달리 온갖 식재료가 빈틈없이 꽉 찬 역대급 냉장고로 밝혀져 눈길을 끌었다.

특히 냉장고 속은 다양한 재료는 물론, 각종 채소들이 쓰임에 따라 다르게 손질돼 있었다. 이를 본 셰프들은 “레스토랑에서 재료 준비를 저렇게 해 둔다”며 이국주의 살림 솜씨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이날 이국주의 냉장고로는 중식대가 이연복과 이탈리안 셰프 이재훈이 첫 맞대결을 펼치게 됐다. 신입 셰프 축에 드는 이재훈은 대가 이연복과의 첫 대결을 앞두고 “내 전공인 이탈리안이 아니라 중식으로 맞붙어 보겠다”고 선언해 대결 결과에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먹방으로는 내로라하는 이국주는 “짜장면은 반찬일 뿐이다” 등 ‘먹방여신’다운 명언을 남겨 웃음을 자아냈다.

이국주의 으리의리한 냉장고와 이연복-이재훈의 맞대결은 26일 오후 9시30분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