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127, 美 애플 ‘Today at Apple’ 참석.. 韓 아티스트 최초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NCT 127/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 127/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이 미국에서도 큰 관심을 얻고 있다.

NCT 127은 지난 25일 오전 10시(현지시각) 미국 뉴욕 브루클린 윌리엄스버그 애플 리테일 스토어에서 열린 ‘Today at Apple’(투데이 앳 애플)에 참석해 현지 팬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Today at Apple’은 지난 5월 새롭게 소개된 애플의 주력 프로그램으로, 세계적인 아티스트, 뮤지션, 사진작가, 사업가, 교육자 등이 함께 다양한 세션을 진행해 눈길을 끌고 있으며, NCT 127은 한국 아티스트 최초로 ‘Today at Apple’에 초청되어 글로벌한 인기를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이날 세션에서 NCT 127은 활동과 관련된 다채로운 이야기를 들려줌은 물론, 신곡 ‘Cherry Bomb’(체리 밤)과 ‘0 Mile’(제로 마일), 두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 곡 ‘무한적아(LIMITLESS)’ 등을 파워풀한 퍼포먼스와 함께 선사해 현지 팬들의 뜨거운 박수와 환호를 얻었다.

이번 행사는 사전 신청을 통해 참석한 팬들 뿐만 아니라 NCT 127을 보기 위해 이른 아침부터 운집한 현지 팬들로 문전성시를 이뤘으며, 미국 유명 매체인 빌보드(Billboard)도 현장을 방문해 NCT 127에 대한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한편, 세 번째 미니앨범 ‘CHERRY BOMB’으로 컴백한 NCT 127은 애플뮤직 에디터들이 매주 전 세계 아티스트들을 대상으로 가장 떠오르는 아티스트를 소개하는 ‘New Artist of the Week’에 한국 그룹 최초로 선정되었으며, 아이튠즈 종합 앨범 차트 전 세계 11개 지역 1위 및 25개 지역 TOP 10에 오르는 등 월드와이드 그룹다운 활약을 펼치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