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열’, 화제작 모두 제치고 예매율 1위…진정성 통했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영화 '박열' 포스터 / 사진=메가박스 플러스엠

영화 ‘박열’ 포스터 / 사진=메가박스 플러스엠

역대급 입소문 신드롬으로 대한민국을 뒤흔들고 있는 영화 ‘박열’이 전체 영화 예매율 1위에 등극하며 흥행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1923년 도쿄, 6천 명의 조선인 학살을 은폐하려는 일제에 정면으로 맞선 조선 최고 불량 청년 박열’과 그의동지이자 연인 ‘후미코’의 믿기 힘든 실화를 그린 영화 ‘박열’이 폭발적인 입소문 열풍에 힘입어 26 오전 6시 33분 기준, 전체 영화 예매율 1위를 기록했다.

이는 할리우드 블록버스터는 물론, 동시기 국내 화제작을 모두 제친 결과여서 더욱 화제를 집중시킨다. 또한, 지난 5월 15일 ‘불한당’이 전체 영화 예매율 1위를 기록한 이후, 블록버스터 작품들에 줄곧 1위 자리를 내어주었던 한국 영화가 약 6주 만에 정상을 탈환한 것으로 더욱 의미가 깊다. 뿐만 아니라 ‘박열’은 대규모 제작비가 소요된 할리우드 블록버스터와 동시기 한국 영화들에 비해 적은 제작비에도 불구하고, 작품에 대한 호평과 입소문만으로 전체 예매율 1위를 차지한 것이어서 앞으로의 흥행 전망을 더욱 밝게 하고 있다.

기존 시대극의 전형성을 탈피한 통쾌한 스토리와 유쾌한 웃음, 실화가 주는 진정성과 뜨거운 감동의 메시지로 폭발적 입소문 열풍을 일으키며 전체 영화 예매율 1위에 등극한 ‘박열’은 오는 28일 개봉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