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하남 벗고 神을 입다.. ‘하백의 신부’ 공명의 변신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하백의 신부 2017' 공명 / 사진제공=tvN

‘하백의 신부 2017’ 공명 / 사진제공=tvN

'하백의 신부 2017' 공명 / 사진제공=tvN, 판타지오

‘하백의 신부 2017’ 공명 / 사진제공=tvN, 판타지오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는 tvN 새 월화드라마 ‘하백의 신부 2017′(연출 김병수, 극본 정윤정)의 첫 방송이 일주일 남은 가운데, 극 중 비렴 역을 맡은 배우 공명의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공명은 마치 광고 속 한 장면처럼 푸르른 들판 위에 신비로운 분위기와 완벽한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그동안 주로 선보여왔던 ‘연하남’ 이미지를 벗고 신계와 인간계를 넘나드는 치명적인 매력의 신(神) 비렴으로 완벽 변신한 공명이 이목을 끈다.

공명이 맡은 비렴은 사교 왕이자 인간세상에 파견된 천국의 관리신이다. 어디로 튈지 모르는 예측불가한 매력으로 신계 ‘트러블 메이커’로 통하기도 하지만, 내면은 해맑고 순수한 마음을 지닌 통통 튀는 면모로 여심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특히 비렴 캐릭터는 물의 신 하백(남주혁)과는 묘한 신경전을 벌여 극에 긴장감을, 수국의 관리신 무라(정수정)와는 티격태격 앙숙 케미로 극의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하백의 신부’는 오는 7월 3일 첫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