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측 “하반기 첫 주자는 원, 솔로 확정”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원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원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Mnet ‘쇼미더머니’ 시즌 4와 5에 출연한 래퍼 원(ONE)이 솔로 데뷔를 알린다.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의 하반기 첫 주자다.

YG는 26일 오전 공식블로그를 통해 원의 첫 번째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부드러운 검은 머리칼을 흩날리며 이어폰으로 꼽고 있는 원의 옆모습이 담긴 이번 티저는 마치 순정만화 주인공을 연상하게 한다.

지난 2015년 1월 듀오 원펀치로 데뷔한 원은 2015년 하반기 YG로 이적한 뒤 2년 반 만에 솔로로 나선다. ‘쇼미더머니’에 출연하며 실력을 검증받은 만큼 이번 솔로 음반에 관심이 쏠린다.

원을 영입한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는 지난 2년간 원의 작사 작곡의 역량을 끌어내는데 힘을 쏟았다. 또 원펀치와 ‘쇼미더머니’에서 보여주지 못한 원의 매력과 색깔을 찾는데 주력했다.

YG 측은 “그 동안 생각했던 원의 이미지를 생각하면 신곡방향을 예상 하기 힘들 것이다. 모두의 예상을 빗나가는 음악이 될 것 같다”고 궁금증과 기대감을 높였다.

원은 오는 7월 11일 신곡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