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은 너무합니다’ 엄정화, 장희진에 분노 “너 말 다했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방송화면 캡처

/ 사진=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방송화면 캡처

‘당신은 너무합니다’ 정혜선이 엄정화 앞에서 장희진 편을 들었다.

25일 방송된 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32회에서는 성경자(정혜선)가 정해당(장희진) 편을 들었다.

이날 성경자는 정해당을 불러 이경수(강태오)를 완전히 잊고 박현준(정겨운)을 만나라고 말했다.

이어 성경자는 유지나(엄정화)가 정해당을 째려보자 “얜 현준이 처가 될 아이야. 중전 자리에 오를 세자빈이라고”라며 말했다.

정해당은 유지나가 시비를 걸자 “이제 끝내주지. 당신이 서서히 무너져 가는 꼴을 내 두 눈으로 보고 말 거야. 당신은 결국 끝날 거야. 내가 보는 앞에서”라고 밝혔다. 이를 들은 유지나는 “너 정말 말 다 했어?”라고 분노했다. 그때 성경자가 등장, “어디서 소리 질러. 눈 내리깔지 못해?”라며 유지나를 혼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