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만 “약혼자 자녀의 성(姓)바꿔주려 혼인신고는 미리 했다”

김병만 “약혼자 자녀의 성(姓)바꿔주려 혼인신고는 미리 했다”
김병만의 소속사 캐슬제이엔터프라이즈는 28일 보도자료를 통해 김병만의 결혼을 공식 발표했다. 지나친 추측성 기사 보도로 인해 일반인 여자친구의 신상이 공개되면서 김병만이 공식 입장을 밝힌 것. 김병만은 “많은 분들이 결혼에 대해 관심을 가져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행복하게 잘 살겠습니다.”라며 인사를 전했고 이어 “기자님들, 일반인 여자친구의 사생활을 보호해 주고 싶습니다. 일반인인 여자친구와 아이에 대한 지나친 관심은 정중하게 거절 합니다.”라고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관계자는 “두 사람은 이미 혼인신고를 마친 상태이며 내년 3월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약혼자가 자녀가 있어 자녀의 성(姓)을 바꿔주려고 혼인신고를 했다.”고 밝혔다. 김병만은 올 연말 특집으로 방송될 SBS 드라마 (가제)에 주인공으로 출연한다.

글. 강성희 인턴기자 sh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