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형’ 에이핑크 초롱, 집순이 인증 “한 소파에 3일 동안 있었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에이핑크/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에이핑크/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에이핑크 초롱이 집순이임을 인정했다.

24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에이핑크의 입학신청서가 공개됐다.

이날 에이핑크 멤버들은 초롱이 집순이라고 털어놨다. 초롱은 “한 소파에 3일 동안 앉아있었던 적도 있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아형 멤버들은 초롱에게 “집에 혼자 있으면 안 외로워?”라고 물었고, 초롱은 “외로운데 오랫동안 집에 있다 보니까 나가는 게 쉽지 않다”고 답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