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로이킴, 이문세 ‘소녀’ 열창… ‘감미로운 보이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로이킴/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로이킴/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로이킴이 이문세의 ‘소녀’를 재해석했다.

24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는 2017 상반기 결산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로이킴은 무대에 오르기 전 “화려하진 않지만 제가 할 수 있는 만큼 열심히 하겠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이어 로이킴은 이문세의 ‘소녀’를 선곡해 무대에 올랐다.

로이킴은 자신만의 감성으로 ‘소녀’를 재해석해 감미로운 목소리로 열창했다. 노래 중반부 로이킴은 가창력을 폭발시키며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