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크어스, ‘딩고뮤직’ 음악 제작 사업 본격 진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딩고

사진제공=딩고

메이크어스의 ‘딩고’가 ‘딩고 뮤직’을 통해 음악 제작 사업에 진출한다.

딩고 뮤직은 지난 20일 iHQ와 공동 제작한 신곡인 슬옹의 ‘너야’를 발표했다. 21일에는 키위미디어그룹과 손 잡고, 킬라그램(Killagramz), 앱신트(Absint), 로스(Los), 라코(Lako) 등 힙합 전문 레이블 싸이커델릭 레코즈 소속 아티스트로 구성된 ‘딩고프리스타일 #1 (dingo FREESTYLE): Click Bang(클릭 뱅)’을 발매했다.

딩고 뮤직 측은 신규 음악 제작 사업에 대해 “딩고 사용자층과 음악 시장 주요 소비자층이 겹치는 만큼, 다양한 방식의 공동제작을 기획하여 한국 음악의 다양성에 기여하는 동시에, 딩고 플랫폼을 이용하여 아티스트와 소속사와 상생할 수 있는 모델을 설계했다”고 전했다.

또 메이크어스의 최재윤 이사는 “딩고뮤직이 음악업계에서의 활약이 커지면서, 아티스트들은 물론, 기획사들과 윈윈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해왔다. 긍정적인 시너지가 발생할 수 있는 뮤지션이라면 누구든지 딩고뮤직과 함께 새로운 도전을 함께 해보면 좋을 것 같다”고 포부를 밝혔다.

딩고 뮤직은 슬옹, 싸이커델릭 크루에 이어서 지속적으로 음원을 공개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