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 최진리, 캐릭터 위해 열정과 노력 쏟아…섬세한 감정 연기까지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리얼' 최진리 스틸

‘리얼’ 최진리 스틸

영화 ‘리얼’을 통해 연기자로 본격적인 출발을 알린 최진리가 작품을 위해 남다른 열정과 노력으로 배역을 완성한 것으로 전해져 기대를 높인다.

‘리얼’은 아시아 최대 규모의 카지노를 둘러싼 두 남자의 거대한 비밀과 음모를 그리 액션 누아르다. 2005년 드라마 ‘서동요’로 데뷔해 연기자 겸 가수로 활발하게 활동해온 최진리는 드라마 ‘아름다운 그대에게’ 영화 ‘해적’ ‘패션왕’에 이어 ‘리얼’을 만나며 한층 성숙해진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최진리가 맡은 송유화 역은 카지노 조직의 보스 장태영(김수현)의 재활을 담당하는 재활치료사이자 연인. 또한 의문의 투자자 장태영이 새롭게 등장함에 따라 그와도 묘한 관계를 형성하며 극에 긴장감을 더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최진리는 두 명의 장태영 사이에서 혼란을 느끼는 내면 연기까지 소화하는 열연을 펼쳤다. 실제로도 섬세한 감정선을 완벽하게 표현해내며 배우로 한 단계 성장한 모습을 예고했다.

완벽 변신한 최진리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는 영화 ‘리얼’은 오는 28일 개봉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