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엽기적인 그녀’ 주원, 앉으나 서나 오연서 생각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래몽래인, 화이브라더스, 신씨네

/사진=래몽래인, 화이브라더스, 신씨네

‘엽기적인 그녀’ 주원이 잠자리마저도 오연서에게 점령당했다?!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극본 윤효제, 연출 오진석) 측은 22일 견우(주원)가 혜명공주(오연서) 생각으로 밤잠 설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견우는 어릴 적 혜명을 보는 꿈을 꾸고 놀라 막 일어난 모습으로 앉으나 서나 혜명을 생각하는 것도 모자라 그녀 때문에 밤잠까지 설친 상황. 특히 꿈에서 어두운 표정으로 고개를 젓는 어린 혜명은 견우의 마음 한 구석 묵직하게 남기에 충분했다.

뿐만 아니라 혜명 때문에 파직 당했음에도 불구하고 그녀가 미안해할 것이 걱정된 나머지 이를 숨긴 견우의 깊은 속내는 그녀를 향한 애정의 크기를 짐작케 했다.

또한 임금도 함부로 볼 수 없다는 사초를 함께 찾아주는 등 자신의 안위도 개의치 않고 그녀만을 위해 촉각을 곤두세우는 행동은 이미 사랑에 빠진 남자의 모습과 동일했다.

이에 견우는 자신의 이상형과 한참 거리가 멀다고 당당히 말했던 것과 달리 누구보다 혜명을 신경 쓰고 걱정하고 있어 과연 그녀를 향한 마음을 언제쯤 깨닫게 될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엽기적인 그녀’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