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디스 “소속 아티스트 악성루머, 법적 대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프로듀스101 시즌2' 강동호, 김종현, 최민기, 황민현 / 사진제공=Mnet

‘프로듀스101 시즌2’ 강동호, 김종현, 최민기, 황민현 / 사진제공=Mnet

세븐틴·뉴이스트·프리스틴 등이 몸담고 있는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이하 플레디스)가 소속 아티스트에 관련된 루머에 대해 입장을 전했다.

22일 플레디스 측은 “당사는 온라인상에 유포되고 있는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허위사실 및 악의적인 인신공격성 비방, 댓글, 게시글 및 이의 복사, 유포 등을 통한 확대 재생산 행위 등에 대해 법적 조치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는 모든 불법 사례에 대해서도 예외 없이 법률적 조치를 취하여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