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태현 밴드’ 사우스클럽, 오는 27일 앨범 발매… 본격 음악활동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사우스클럽(1)

남태현 밴드 사우스클럽(South Club)이 EP앨범을 발매한다.

지난 5월 선공개곡 ‘Hug Me(허그미)’를 공개하며 앨범 발매 소식을 알린 남태현 밴드 사우스클럽(South Club)이 오는 27일 첫 번째 EP앨범 ‘90’을 발매하고 본격적인 음악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오늘(22일) 공개된 메인 이미지에는 90년대 레트로풍 감성이 느껴지는 배경 속 각기 다양한 포즈와 표정으로 자유로운 청춘의 모습을 담아낸 사우스클럽(South Club) 멤버들이 눈길을 끈다.

이어 공개된 트랙리스트에는 앨범의 시작을 알리는 곡인 ‘더러운 집’을 시작으로 더블 타이틀곡 ‘I Got The Blues’, ‘LIAR’를 비롯해 선공개곡 ‘Hug Me(허그미)’, ‘Believe U’, ‘I.D.S’, ‘See You (Outro)’까지 총 7곡이 수록돼 있으며, 총 7곡의 트랙리스트 중 5개의 곡을 뮤직비디오로 공개할 것을 예고해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특히 사우스클럽(South Club)의 첫 번째 EP앨범 ‘90’은 남태현을 비롯한 네 명의 멤버들이 만나 함께하게 된 즐거움과 자유, 청춘, 변화의 감정을 고스란히 담았으며, 멤버들이 동경하는 60년대부터 90년대를 이끌어 온 아티스트들의 감성을 사우스클럽(South Club)만의 색깔로 표현한 앨범이다.

사우스클럽(2)

또한, 이번 앨범은 총 7개의 트랙리스트 중 선공개곡 ‘Hug Me(허그미)’를 비롯한 총 5개의 곡을 뮤직비디오로 제작해 음악적인 부분 뿐만 아니라 비주얼적인 부분까지 심혈을 기울였으며, 국내 정상급의 비주얼 아티스트 JDZ Chung, 성층권(STRTSPHR)과 프로젝트 그룹 커플의 소리의 허남훈 감독과 김모아 작가 등 다양한 아티스트들이 뮤직비디오 제작에 참여해 앨범의 완성도를 높였다.

소속사 측은 “27일 사우스클럽의 첫 번째 EP앨범이 공개된다. 사우스클럽의 시작을 알리는 앨범인 만큼 많은 고민과 음악적 색깔을 담아내기 위해 노력했으니 팬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 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사우스클럽(South Club)은 오는 27일 EP앨범 ‘90’ 발매에 앞서 오늘(22일) 각종 온라인 음반 사이트를 통해 앨범 예약 판매를 실시할 예정이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