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원책, TV조선 기자직 입사…오는 7월 3일부터 ‘종합뉴스9’ 진행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전원책/사진제공=JTBC '썰전'

전원책/사진제공=JTBC ‘썰전’

전원책 변호사가 뉴스 앵커로 변신한다.

TV조선 ‘이것이 정치다’를 진행하는 전원책 변호사는 오는 7월 3일부터 오후 9시로 이동하는 ‘TV조선 뉴스 판’의 후신 ‘TV조선 종합뉴스9’의 앵커를 맡는다. 전 변호사는 이를 위해 TV조선 평기자로 입사하며 현재 출연 중인 JTBC ‘썰전’은 하차한다.

전 변호사는 “긴장되고 설렌다”면서도 “할 말은 하는 뉴스, 포장하지 않는 정직하고 진실한 뉴스로 시청자에 다가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뉴스 진행과 함께 그날의 이슈 대담과 현장 인터뷰 등 다양한 포맷으로 시청자에게 다가갈 계획이다.

전 변호사는 경희대 법대를 나와 변협신문 편집위원과 자유기업원 원장 등을 지냈으며 지난해 10월 24일부터 TV조선에 합류해 ‘이것이 정치다’를 진행해왔다.

전 변호사의 앵커 발탁은 TV조선의 하계 개편에 따른 것이다. TV조선은 7월 3일, 메인뉴스 9시 이동, 아침 뉴스정보 프로그램 확대, 한중일의 역사를 정조준하는 ‘영웅 삼국지’와 탐사보도물 등 신규 프로그램 론칭, 세계 유수의 다큐멘터리와 영화, 애니메이션 존을 정규 편성하는 등의 하계 개편을 시행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