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 김수현X설리, 무대인사 확정… 극장가 달군다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리얼' 김수현과 설리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리얼’ 김수현과 설리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영화 ‘리얼'(감독 이사랑)의 김수현과 최진리(설리)가 개봉 주말 무대인사를 확정, 극장가를 찾은 관객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아시아 최대 규모의 카지노를 둘러싼 두 남자의 거대한 비밀과 음모를 그린 액션 느와르 ‘리얼’의 주역인 김수현·최진리가 개봉주 무대인사를 통해 관객들과 특별한 시간을 갖는다.

명실상부 아시아 최고의 스타 김수현이 카지노 조직의 보스 장태영과 이름도 모습도 똑같은 의문의 남자 장태영을 맡아 생애 첫 1인 2역에 도전해 새로운 모습으로 관객들을 놀라게 만들고 있다. 연기자 겸 가수로 활발히 활동해 온 최진리는 병원의 재활치료사 송유화 역으로 분해 한층 더 성숙해진 매력으로 관객들에게 다가갈 예정이다.

이들은 개봉을 맞아 직접 극장을 방문해 관객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고, 깜짝 이벤트를 통해 관객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하는 등 완벽한 팬서비스를 보여줄 예정이다.

‘리얼’은 오는 28일 개봉.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