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림픽’ 골든차일드 태그, 바지락 캐러 가던 중 ‘아무 말 대잔치’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Mnet '2017 울림PICK' / 사진=방송화면 캡처

Mnet ‘2017 울림PICK’ / 사진=방송화면 캡처

그룹 골든차일드 태그·재석·주찬·동현이 바지락 캐기에 나섰다.

20일 방송된 Mnet ‘2017 울림픽’에서는 그룹 골든차일드 멤버들이 우럭·주꾸미·가리비를 잡으러 나서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갯벌로 향하던 태그는 “사실 우린 바지락이 아닌 키조개를 잡으러 왔다”며 “낙지를 잡으면 초장 없이 바로 먹어보도록 하겠다”고 ‘아무 말’을 쏟아내 눈길을 끌었다.

갯벌에 이들이 도착하자마자 바지락 캐기의 고수는 “아마추어들은 그냥 막 파면 된다”고 비법을 전수했다. 아저씨의 말대로 멤버들은 갯벌을 마구 파기 시작했고 상당히 많은 양의 바지락에 놀라 “이게 다 키조개”라고 말실수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