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엽기녀’ 심형탁, 의문사 당한 오희중 찾았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엽기적인 그녀'

/사진=SBS ‘엽기적인 그녀’

‘엽기적인 그녀’ 심형탁이 의문사 당한 오희중을 찾는 결정적 역할을 했다.

19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극본 윤효제, 연출 오진석)에서 춘풍(심형탁)은 민유환(오희중)을 발견한 혜명공주(오연서)와 혜명공주를 지키기 위해 민유환에게 가지 못하도록 하는 견우(주원)사이에서 결정적 역할을 하고 있다.

월명(강신효)과 함께 사라진 오희중을 찾기 위해 도성 거리 곳곳을 헤매던 혜명공주와 견우를 발견한 춘풍은 이들에게 결정적 장소로 안내를 하며 관심을 끌었다.

춘풍은 남다른 눈치와 센스를 발휘해 민유환이 피투성이가 된 채 쓰러진 곳을 발견할 수 있었다.

이처럼 심형탁은 극적인 전개와 반전의 재미를 주는 신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주원과 오연서의 오작교 역할은 물론 미스터리한 스토리를 풀어내는 해결사 역할로 핵심 키워드를 알려주며 재미를 더하고 있는 것.

한편 심형탁이 출연 중인 ‘엽기적인 그녀’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