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태지 측 “서태지 25주년 기념 공연, 오리지널 사운드 재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서태지 / 사진제공=서태지컴퍼니

서태지 / 사진제공=서태지컴퍼니

서태지가 25주년 기념 공연에서만 유일하게 볼 수 있는 스페셜 무대를 준비한다.

서태지 측은 20일 “서태지 데뷔 25주년 기념공연 ‘롯데카드 무브ː사운드트랙 vol.2 <서태지 25>’(MOOVːSoundtrack vol.2 <SEOTAIJI 25>)에서 서태지와 아이들 시절 1집부터 4집까지의 노래를 당시 앨범에 실렸던 편곡 그대로 준비 중이다”며 “잠실 주경기장에서 한 번도 시도된 적이 없는 강력한 첨단 음향 시스템과 각 분야의 역대급 스케일이 될 무대에서 그의 명곡들을 오리지널 사운드로 선사하는 역사적 무대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서태지는 솔로 음반 5집 이후 현재까지 록을 기반으로 한 음악을 선보이며, 그 동안의 공연에서는 초창기 곡들을 강렬한 밴드 사운드로 편곡해 들려줘왔다. 이번 공연에서 만큼은 초창기의 랩댄스 뮤직과 섬세한 발라드, 그루브한 힙합 사운드 등 당시를 기억하는 모든 사람들의 감성을 자극할 오리지널 사운드 그대로를 들을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이번 공연에서 서태지는 1~4집의 오리지널 사운드 뿐 아니라 지난 25년간 매 앨범마다 치열하게 쌓아온 음악적 도전의 스펙트럼을 한 무대에서 펼칠 예정이다. 이번 공연만을 위해 준비한 오리지널 사운드와 특별한 구성은 그와 오랜 시간 함께 해온 관객들에게 시간을 뛰어넘는 색다른 음악적 경험과 잊을 수 없는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을 가득 채울 압도적인 사운드와 거대하고 화려한 스케일의 무대, 서태지만의 연출 감각과 무대 노하우로 완성될 ‘롯데카드 무브ː사운드트랙 vol.2 <서태지25>’ 공연은 대중음악 공연예술의 새로운 기준을 선사하겠다는 각오다.

한편 9월 2일 서울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열리는 ‘롯데카드 무브ː사운드트랙 vol.2 <서태지 25>’ 공연 티켓은 22일 정오부터 온라인 예매 사이트 멜론티켓을 통해 오픈 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