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수꾼’ 김영광, 이시영에 “이래서 서로를 알면 안돼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MBC '파수꾼' 방송화면 캡처

/ 사진=MBC ‘파수꾼’ 방송화면 캡처

‘파수꾼’ 김영광이 이시영의 미행을 눈치챘다.

19일 방송된 MBC 드라마 ‘파수꾼’에서는 장도한(김영광)이 자신을 미행하는 조수지(이시영)의 움직임을 눈치채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이날 방송에서 조수지는 장도한에 대한 뒷조사를 시작했다. 이어 “더는 못 기다린다”며 독백하며 그의 차를 뒤따라 미행하려 나섰다.

이를 눈치 챈 장도한은 “참을성이 참 없네”라고 독백했다. 이어 “이래서 서로를 알면 안돼요. 약점이 되니까”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남겼고, 자신을 눈치챘다고 느낀 조수지 역시 “신고라도 하겠단 거야? 협박하는거지”라며 이를 견제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