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마이’ 표예진, 송하윤♥안재홍에 분노…”자기라고 했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KBS2 '쌈,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 사진=KBS2 ‘쌈,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쌈, 마이웨이’ 송하윤과 안재홍이 표예진에게 연인 관계를 들켰다.

19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에서는 장예진(표예진)에게 연인관계를 들킨 김주만(안재홍), 백설희(송하윤)의 모습이 그려졌다.

장예진은 술에 취해 김주만의 동네까지 찾아왔고, 서로를 자기라고 부르는 김주만-백설희 커플을 목격했다. 장예진은 “자기라고 했지 너희들”이라며 분노하더니 이내 벤치에 쓰러졌다. 장예진은 “진짜 어이없네 그럼 복사는 왜 해주냐고 왜. 복사기는 왜 고쳐주냐고”라며 술주정을 했고, 백설희는 “김주만 대리가 그런 것도 해줬어요?”라며 질투했다.

김주만이 숙취해소제를 사들고 뛰어오자 백설희는 뭘 그렇게까지 하냐고 툴툴댔고, “뭘 어떡해 자기가 왜 신경 써”라며 예민한 모습을 보였다. 김주만은 “그래도 술 취해서 신발 벗고 정류장에서 잠들었는데 그냥 가?”라며 걱정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