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나인뮤지스 “성아, 디제잉과 음악 공부로 합류 불발…4인조 재편”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나인뮤지스,쇼케이스

걸그룹 나인뮤지스가 19일 오후 서울 서교동 예스24 무브홀에서 열린 새 미니앨범 ‘MUSES DIARY PART.2 : IDENTITY(아이덴티티)’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나인뮤지스가 4인조로 컴백하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

걸그룹 나인뮤지스는 19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YES24 홍대 무브홀에서 새 미니앨범 ‘뮤즈스 다이어리 파트2: 아이덴티티(MUSES DIARY PART.2: IDENTITY)’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나인뮤지스 금조는 “지난해 나인뮤지스A로는 나인뮤지스보다 귀엽고 발랄한 모습을 보여줬다”며 “이번에도 나인뮤지스A로 컴백을 준비하던 중 ‘기억해’가 타이틀곡으로 결정됐다. 이건 나인뮤지스에 더 어울린다고 생각해 나인뮤지스로 컴백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경리는 “앨범명이 ‘아이덴티티’로 결정되면서 나인뮤지스A 역시 나인뮤지스라고 생각해 나인뮤지스로 활동을 결정했다”며 “그렇게 되면서 성아 언니가 합류해야 했는데 디제잉과 음악 공부를 하고 있어 합류가 힘들었다. 성아 언니에게도 응원을 해달라”고 말했다.

나인뮤지스는 전 멤버들과의 관계에 대해서도 말했다. 나인뮤지스는 “쇼케이스를 한다니 단체 채팅방에 응원을 해줬다”며 “나인뮤지스 멤버들이 같이 하고 싶어하는 느낌인 것 같다. 다른 곳에서 개인적으로 활동하고 있지만 부러워하는 것 같다. 민하는 칭찬 잘 안 하는 편인데 멤버들 예쁘다고 칭찬했다”고 덧붙였다.

나인뮤지스는 19일 오후 6시 미니앨범 전곡을 음원사이트에 공개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