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수 측 “노희경 작가 ‘Live’ 출연 긍정 검토 중” (공식)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이광수,KBS연예대상

배우 이광수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이광수와 노희경 작가의 세 번째 호흡이 이뤄질까?

이광수의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관계자는 19일 텐아시아에 “이광수가 노희경 작가의 신작 ‘Live’ 출연 제안을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Live’는 민중의 지팡이·거리의 판사·제복 입은 시민이라 불리는 지구대 경찰을 통해 그려질 풀뿌리 민주주의, 그 찬란한 정의에 대한 찬가와 이미 어른이 돼 버린 우리들의 자아를 찾아가는 드라마. 노희경 작가가 내년 초 방송을 목표로 집필 중이며 하반기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연출은 ‘그들이 사는 세상’ ‘빠담빠담’ ‘그 겨울 바람이 분다’ ‘괜찮아 사랑이야’ 등을 함께 한 김규태 PD가 맡는다.

이광수는 극 중 청년 경찰 역을 제안 받았다. 앞서 정유미가 여주인공으로 출연 제안을 받고 조율 중이라는 사실이 알려졌다.

이광수는 지난 2014년 SBS ‘괜찮아, 사랑이야’에서 노희경 작가와 호흡을 맞췄다. 이후 tvN ‘디어 마이 프렌즈’에 특별 출연해 남다른 존재감을 과시했다.

이광수는 지난해 SBS ‘퍽!’부터 tvN ‘안투라지’, KBS2 ‘마음의 소리’, KBS2 ‘화랑’ 특별출연 등 장르와 분야를 가리지 않고 다채로운 활약을 펼쳤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