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시청률, 日 예능 전체 1위…석권은 계속된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 캡쳐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 캡쳐

BS ‘미운 우리 새끼-다시 쓰는 육아일기'(이하 ‘미운 우리 새끼’)가 일요 예능 프로그램 왕좌를 지켰다.

19일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8일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 1, 2부는 11.2%. 19.3%의 전국일일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이하 동일 기준)

이는 직전 주인 지난 11일 방송분이 기록한 11.6%, 19.7%보다 하락한 수치다. 이날 방송한 지상파 예능 프로그램 시청률 중에서는 가장 높다.

이날 방송에서 이상민은 슈퍼카를 향한 욕망으로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이날 방송한 KBS 2TV ‘해피선데이’는 12.5%, ‘개그콘서트’는 7.6%, MBC ‘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은 6.7%, 10.0%, ‘세상의 모든 방송’은 4.2%, SBS ‘런닝맨’은 3.9%, 6.2%, ‘판타스틱 듀오2’는 5.7%, 6.8%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