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 대박이, 이동국에 팔씨름 패하자 눈물 ‘설움 폭발’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쳐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쳐

‘슈돌’ 대박이가 이동국에게 팔씨름을 패하고 눈물을 흘렸다.

18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대박이가 이동국과의 팔씨름에서 지자 설움을 폭발시켰다.

이날 이동국과 설아, 수아, 대박이는 한 곰장어 집으로 향했다. 이동국과 설아, 수아는 팔씨름을 했고, 이동국은 두 자매에 져줬다.

이 모습을 본 대박이는 이동국에게 팔씨름을 제안했고, 온갖 힘을 주며 최선을 다했다. 이에 이동국을 져주다가 막판에 대박이의 팔을 꺾었다.

그러자 대박이는 온갖 설울음 폭발시키며 눈물을 흘렸고, 이동국은 당황하며 “곰장어 먹으면 힘이 세진다”고 위로해줘 웃음을 자아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