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특 “슈주, 인생 건 팀.. 선택이란 곧 책임”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슈퍼주니어 이특,공조

그룹 슈퍼주니어 이특/사진=텐아시아 DB

그룹 슈퍼주니어 리더 이특이 SNS를 통해 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특은 18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슈퍼주니어, 내 인생 전부를 걸었던, 지금도 전부를 건 팀”이라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선택을 위해 포기할 것도 많고, 그로 인해 얻은 것도 참 많다”며 “선택은 선택하지 않은 것에 대한 책임을 지는 것”이라 말했다.

또 “앞으로도 난 그렇게 할 것”이라고 다짐하기도 했다.

한편 올해 은혁, 동해, 시원 등 멤버들이 군 전역을 앞둔 가운데 슈퍼주니어도 연내 컴백이 예상된다. 그러나 일부 팬들이 지난해 결혼한 성민이 팬들을 무시했다며 퇴출을 요구하고 나선 상황이라 팬심을 돌리기가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