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J쇼 트라이앵글’ SF9 다원, 제대로 물 만났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DJ쇼 트라이앵글' 로고 / 사진제공=SBS

‘DJ쇼 트라이앵글’ 로고 / 사진제공=SBS

그룹 SF9 다원, ‘트라이앵글’로 물 만낫다.

19일 0시 5분 방송되는 SBS ‘DJ쇼 트라이앵글’은 ‘퍼포먼스 컬래버레이션’을 주제로 강남-이태원-홍대 크루의 DJ들이 무대를 꾸민다. 스페셜 연예인 패널로는 오마이걸의 승희와 SF9 다원이 출연한다.

상큼한 외모로 남심을 사로잡는 오마이걸 승희의 ‘트라이앵글’ 출연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그녀는 지난 주 강남 크루의 DJ 인사이드코어 무대에 피처링 가수로 등장해 파워풀한 가창력을 선보였다. 이에 트라이앵글의 고정 패널 강남과 신보라는 승희의 지난 무대를 언급하며 “무대 최고였다”, “너무 멋있어서 승희씨에게 입덕했다.” 등 다양한 매력을 가진 승희에게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피처링이 아닌 한 명의 클러버로 이번 녹화에 참여한 승희는 한 주 사이에 더욱 업그레이드 된 DJ들의 화려한 무대를 보며 연신 놀라운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또 다른 스페셜 연예인 패널로는 신인 아이돌 그룹 SF9의 다원이 출격한다. 데뷔한지 1년이 채 안된 SF9의 다원은 귀여운 외모로 많은 사랑을 받는 ‘병아리 돌’로 통하지만, 이날만큼은 자신이 제대로 ‘놀 줄 아는’ 아이돌임을 입증했다. “그동안 내재되어 있던 끼를 모두 발산시키겠다”고 선전포고한 SF9 다원은 원 없이 DJ들의 무대를 즐겼다는 후문이다.

오마이걸 승희와 SF9 다원이 출연한 SBS ‘DJ쇼 트라이앵글’은 19일 0시 5분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