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L’ 로이킴, 신동엽 홀린 ‘금교’로 변신..수줍+섹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tvN 'SNL 코리아'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SNL 코리아’ 방송화면 캡처

가수 로이킴이 여장을 하고 수줍은 미소를 지었다.

로이킴은 17일 오후 방송된 tvN ‘SNL 코리아’에 호스트로 활약했다.

로이킴은 영화 ‘은교’를 패러디한 콩트에서 여장을 하고 등장했다. 은교의 동생 ‘금교’로 분해 시선을 모았다.

수줍은 미소를 짓다가 이내 섹시한 자태를 뽐내며 신동엽을 당혹스럽게 만들기도 했다.

로이킴의 파격 변신에 관객들은 뜨겁게 호응했고, 로이킴은 캐릭터에 녹아든 자연스러운 연기로 시청자들을 웃게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