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아 “‘프듀’, 많은 걸 배웠다..선후배로 만나자”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보아 / 사진=보아 SNS

보아 / 사진=보아 SNS

가수 보아가 ‘프로듀스 101 시즌2’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보아는 17일 자신의 SNS에 “‘프로듀스101 시즌2’ 친구들 고생 많았고, 자랑스러웠다. 가수의 꿈을 이뤄서 꼭 가수 후배와 선배로 만나자”고 밝혔다.

그는 더불어 “마지막회에 드디어 저도 푹신한 저 의자에 한번 앉아 봤다”며 1위만이 앉을 수 있는 의자에서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보아는 또 “꿈은 갈고 닦으면 반짝일 수 있다는 걸 친구들을 통해 다시 알았다. 오히려 제가 친구들에게 많은 걸 배운 백일이었다. 모두 고생 많았다”고 마무리 지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