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서 101’ 최종회, 최고 시청률 5.7%..시즌1 기록 넘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Mnet

사진제공=Mnet

국민 프로듀서의 손 끝에서 11명의 데뷔 멤버가 탄생했다. 11명의 멤버들은 국민 프로듀서들이 지어준 ‘워너 원(Wanna One)’이라는 이름으로 데뷔한다.

지난 16일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는 막을 내렸다. 이날 방송은 유료플랫폼 전국 가구 기준 평균 시청률 5.2%, 최고 5.7%로 시즌2의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고, 시즌1의 최고 기록도 뛰어넘었다. 지상파 포함 동시간대 시청률 1위 자리도 놓치지 않았다. 시즌1의 종영 성적은 평균 4.3%, 최고 4.9%를 기록했다.

프로그램의 주요 타깃인 1534 시청층에서는 평균 4.5%의, 최고 5.1% 시청률을 나타냈다. 특히 10대 여자 시청층에서는 평균 13.8%까지 치솟았다.(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기준)

지난 11주간 달려온 ‘프로듀스101 시즌2’는 수를 헤아릴 수 없는 국민 프로듀서, 연습생들과 구슬땀을 흘린 트레이너 군단과 국민 프로듀서 대표 보아, 시즌1의 아이오아이가 지켜보는 가운데, 최고 시청률 경신과 11명의 Wanna One멤버들을 탄생시키며 화려하게 막을 내렸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