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쓸신잡’ 김영하 “팟캐스트 진행, 사람들 잘 잔다고…”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알쓸신잡'

‘알쓸신잡’

‘알쓸신잡’ 김영하가 가장 좋은 목소리에 등극했다.

16일 방송된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알쓸신잡)에서는 강릉을 찾은 유시민·황교익·김영하·정재승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희열은 출연진에게 “방송 다 보셨냐”고 물었고, 황교익은 “내 목소리 싫어”라고 솔직하게 말했다. 유시민 역시 “내가 제일 안 좋더라”라고 덧붙였다. 황교익은 “김영하 목소리가 정말 좋다”고 부러워했다.

그러나 김영하는 “제가 책 읽어주는 팟캐스트를 하는데, 사람들이 진짜 잘 잔다고 한다”며 “꿀잠 팟캐스트”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