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라인] 김영호 “임재범과의 갈등 후 안티가 어마어마하게 늘었어요”

엔터테인먼트 업계에 떠도는 실시간 이슈를 정리하는 DAILY 10의 특별한 타임라인

[타임라인] 김영호 “임재범과의 갈등 후 안티가 어마어마하게 늘었어요”
김영호: “임재범과의 갈등 후 안티가 어마어마하게 늘었어요”
– 배우 김영호가 23일 MBC ‘라디오 스타’에서 한 말. 김영호는 MBC ‘바람에 실려’의 에피소드를 전했다. 김영호는 “임재범 형님이 영화에 익숙하지 않아 계속되는 촬영에 화가 나셨다. 제작진에게 화를 내면 촬영이 안 되니까 제가 기획한 것처럼 하기로 했어요”라고 말했다. 이어 “근데 형님이 더 화가 나셨어요. 진짜 잘못한 거 같더라고요. 그게 겨우 일주일 전이었는데 안티가 어마어마하게 늘었어요”라고 덧붙였다.

[타임라인] 김영호 “임재범과의 갈등 후 안티가 어마어마하게 늘었어요”
송은이: “YG에서 제안을 받았어요”
– 개그맨 송은이가 23일 MBC ‘라디오 스타’에서 한 말. 송은이는 “소속사 두 개를 놓고 고민을 한 적이 있어요. 한쪽은 신동엽 씨가 하던 DY, 다른 한쪽은 YG였어요. 양현석 사장님이 제 방송스타일이 좋다고 만나자고 해서 만나기도 했어요. 당시로서는 파격적이었죠”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은 ‘인생의 전환점이 되지 않았을까’ 생각하지만 익숙한 선택을 한 것 같아요”라고 전했다.

글. 한여울 기자 six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