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킴·김선재부터 키썸·스텔라장·오왠까지..’썸, 한달’ 프로젝트 절정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맵스, 그랜드라인, 디에이치플레이, MMO, CJ E&M 제공

사진제공=맵스, 그랜드라인, 디에이치플레이, MMO, CJ E&M

키썸, 스텔라장, 오왠, 로이킴, 김선재 등 뮤지션들이 ‘썸 타는’ 한 달을 이야기와 음악, 영상으로 펼치는 새로운 형식의 기획음반 프로젝트 ‘Story About : 썸, 한달'(이하 썸, 한달)에 참여한다.

배우 지수와 김민지가 주연을 맡은 기획음반 프로젝트 ‘썸, 한달’ 측은 키썸·스텔라장의 ‘울기 일보 직전’, 오왠의 ‘늦은 저녁 이른 새벽’, 로이킴·김선재의 ‘너에겐 져버릴 거야’를 오는 21일과 28일 순차적으로 발표한다고 밝혔다.

‘울기 일보 직전’은 말 한마디에도 민감해지는 썸 단계의 여자 심리를 풀어낸 곡으로, 스텔라장 특유의 감성적인 보컬과 키썸의 랩 피처링이 어우러져 공감을 이끌어낼 전망이다. ‘늦은 저녁 이른 새벽’은 흐지부지 끝날지도 모를 썸 때문에 불안해하는 남자의 심리를 담은 곡이다. 오왠지 직접 작사, 작곡한 노래이다.

오는 28일 공개되는 ‘너에겐 져버릴 거야’는 로이킴과 김선재가 호흡을 맞춘 곡이다.

구구단과 박보람, 카더가든, 홍대광, 러블리즈 케이 등이 뭉친 ‘썸, 한달’은 남녀가 ‘썸’을 타는 평균 기간인 한 달 동안 매주 수요일 ‘썸’을 테마로 한 음원이 발매된다. 더불어 공개되는 뮤직비디오는 지수, 김민지가 열연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