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 좀 빼고 올게요”… 정은지, ‘정글’에 강림한 털털 끝판왕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정글의 법칙'

‘정글의 법칙’

유이와 정은지가 정글에서 남다른 우정을 쌓았다.

오늘(16일)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와일드 뉴질랜드’ 편 5회 방송에서는 ‘걸크러시 자매’ 유이와 정은지가 함께 첫 아침을 맞는 모습이 전파를 탄다.

정은지는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유이에게 다가가 “언니, 우리 슬슬 볼일 보고 와야 하지 않을까요?”라고 물었다. 마음이 통한 두 사람은 함께 조용히 자리에서 일어나 사이좋게 팔짱까지 끼고 화장실을 찾아 나섰다.

정은지는 화장실에 가는 와중에도 카메라를 의식하지 않고 “물 좀 빼겠습니다”라고 털털한 발언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두 사람은 제작진을 따돌리기 위해 동시에 ‘까르르’ 웃으며 뛰어가는 귀여운 모습까지 보였다고.

화장실 가는 모습도 쿨한 유이와 정은지의 ‘걸크러시’ 콤보는 오늘(16일) 밤 10시 방송.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