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D-6’ 블랙핑크 제니, 티저 공개 ‘양갈래 소녀’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블랙핑크 제니

블랙핑크 제니

오는 22일 블랙핑크의 컴백을 앞두고 YG엔터테인먼트는 16일 오전 공식 블로그를 통해 제니의 개인 티저 포스터를 게재했다.

티저 포스터에는 양갈래로 머리를 묶고 붉은색 의상을 입은 제니가 시크한 표정으로 정면을 바라보고 있다. 청순한 이미지였던 제니가 이전보다 강한 비주얼과 눈빛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제니는 정식 데뷔 전 지드래곤 앨범 피처링 무대로 가요계의 핫한 관심을 받은 바 있으며 블랙핑크 데뷔 이후 랩, 보컬, 댄스 등 각 분야에서 모두 두각을 나타내며 귀여우면서도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데뷔한지 1년도 안된 블랙핑크는 데뷔곡 ‘휘바람’, ‘붐바야’ 그리고 연이어 발표한 ‘불장난’까지 유투브 조회수 1억뷰를 넘기며 믿기 힘든 기록을 써가고 있는 중이다. 또 발표곡마다 음악방송 1위는 물론 작년 연말 시상식에서 신인상을 휩쓰는 등 가장 눈에 띄는 여성 신인 그룹이다

제니의 첫 티저 발표로 인해 나머지 멤버인 지수·로제·리사의 티저 사진이 연달아 공개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각기 다른 매력과 음색을 지닌 4인의 블랙핑크 멤버들이 이번 컴백을 통해 또 어떤 음악과 세련된 스타일을 선보일지 기대가 된다

한편 블랙핑크는 22일 컴백과 동시에 활발한 국내활동을 펼치는 것은 물론 일본 데뷔도 눈 앞에 두고 있다. 오는 7월 20일 일본 부도칸에서 쇼케이스 ‘BLACKPINK PREMIUM DEBUT SHOWCASE’를 개최하며 오는 8월 9일 현지에서 정식 데뷔 앨범을 발표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